인간의 생명을 존중하는 기업 인류의 건강을 위해 의학적 해결책을 제시하는 휴온스

NEWS RELEASE

(주) 휴온스와 관련 회사 소식 및 새로운 제품 개발 소식을 접하실 수 있습니다.


제 목 휴온스 그룹 정기 주주총회 개최 등록일 2017.03.20
첨부파일 :   [보도자료] 휴온스그룹 정기주총_FINAL.docx (237.7K)
                                                              휴온스 그룹 정기 주주총회 개최




휴온스 그룹의 상장사인 휴온스글로벌(제30기), 휴온스(제1기), 휴메딕스(제14기)는 17일 충북 제천공장에서 회사 관계자 및 주주가 참석한 가운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 www.huonsglobal.com)은 재무상태 및 배당(현금배당 1주당 배당금 400원, 주식배당 1주당 0.02주)에 대해 승인을 받아 원안대로 결정하였다. 대표이사로 윤성태 부회장과 김완섭 부사장을 공동 대표이사로 선임하였고, 사내이사로는 휴온스글로벌 윤보영 부사장과 최수영 부사장을, 사외이사로 탁병훈씨를 신규로 선임했다.

휴온스(대표 엄기안, www.huons.com)는 재무상태 및 배당(주식배당 1주당 0.05주)에 대해 승인을 받아 원안대로 진행하고 대표이사로 엄기안 사장을 선임했다. 또한 정관 일부 변경결정이 있었고, 사내이사로 휴온스 엄기안 사장과 이상만 부사장을 신규 선임했다.

휴메딕스(대표 정구완, www.humedix.com)는 재무상태 및 배당(현금배당 1주당 배당금 500원, 주식배당 1주당 0.02주)에 대해 승인을 받아 원안대로 진행하고 대표이사로 정구완 사장을 선임했다. 또한 정관 일부 변경결정이 있었고, 사내이사로 휴메딕스 정구완 사장과 김진환 상무를 신규로 선임했다.

3사 모두 이사 및 감사보수 한도액 책정에 대한 의안을 승인 받아 결정하였다.

이날 윤성태 ㈜휴온스글로벌 대표는 “휴온스 그룹은 지난 해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매출 성장뿐만 아니라 지주사 전환 및 3개의 회사인수를 통한 사업 다각화를 성공적으로 추진하였습니다. 그 결과, 전년과 비교하여 괄목할만한 성장을 이룩하였을 뿐만 아니라 대외 신인도 또한 더욱 높아졌습니다. 앞으로 계열사간 시너지 창출 및 각 회사가 가진 주요 강점을 더욱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합니다.”라고 설명했다.

휴온스글로벌은 작년 5월 분할에 따라 재무제표가 재작성 되었으며, 2016년 누적 연결 매출 1,637억원(150% 증가), 영업이익 289억원(140% 증가), 당기순이익 5,262억원(1,199% 증가)을 기록했다.
휴온스는 분할하지 않았을 경우를 가정하면 2016년 별도기준 누적 매출액은 2,448억원, 영업이익 370억원, 당기순이익 301억원을 기록하였고, 매출액은 전년대비 14%로 상승하였으며, 영업이익률은 목표했던 15%를 달성하였다.

휴메딕스는 2016년 별도기준 매출 451억원(7% 증가), 영업이익 122억원(12% 하락), 순이익 101억원(13% 하락)을 기록했고, 파나시 연결기준으로는 매출액 464억원, 영업이익 128억원, 순이익 105억원을 기록했다.


<대표이사 약력>
▶휴온스글로벌 공동 대표이사 윤성태 부회장(1964년생, 53세)
한양대 산업공학과 학사, 한양대 공과대학원 석사
전 한국 IBM근무, 전 ㈜휴온스 대표이사

▶ 휴온스글로벌 공동 대표이사 김완섭 부사장(1964년생, 53세)
고려대 생물학 박사, MIT박사 후 방문연구
전 AkzoNobel 및 GSK 선임연구원, BMS 수석연구원

▶휴온스 대표이사 엄기안 사장(1960년생, 57세)
서울대 제약학·석사, 성균관대 약학박사
전 SK케미칼 신약연구실장

▶휴메딕스 대표이사 정구완 사장(1957년생, 60세)
서강대학교 경영 석사
전 ㈜한국엘러간 사장, ㈜한국알콘 사장


휴온스, ‘더마샤인 + 엘라비에 밸런스’ 보습 효과 입증됐다
휴온스 계열 휴온스내츄럴, 천청운 신임 대표 선임